물류센터의 온열질환 예방 상황 점검 실시 > 자료실

일반자료실

자료실

홈 > 일반자료실 > 자료실

물류센터의 온열질환 예방 상황 점검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0회 작성일 24-07-05 13:31

본문

- 고용노동부 차관, 폭염 취약 현장 점검에 나서 - 

김민석 고용노동부 차관은 7월 4일(목) 오후 7시, CJ대한통운㈜ 군포허브물류센터를 방문하여 온열질환 예방 가이드의 현장 이행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물류센터 근로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했다.

CJ대한통운의 군포허브물류센터는 주로 택배물품을 분류 출고하는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특히, 물류센터에는 온열질환 민감군인 고령자 등이 많이 종사하고 있어 폭염에 따른 근로자 건강 보호에 더 많은 관심과 관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번 물류센터 현장 점검에서 김민석 차관은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필수적인 조치인 시원한 물은 제공하고 있는지, 에어컨·제트팬 등 냉방·환기장치가 제대로 작동하고 있는지, 휴게시설 및 휴식시간은 적절히 제공하고 있는지 등을 집중 점검했다.

또한, 건강관리실을 방문하여 고령자, 기저질환자 등 온열질환 민감군에 대한 건강 관리와 위급상황 발생 시 즉시 대응할 수 있는 응급 키트 등이 제대로 구비되어 있는지 등도 점검했다.

아울러,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근로자들로부터 작업을 하는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듣고, “작업을 서두르다가 사고가 발생하거나 무거운 물건을 나르는 도중 다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현장 점검에 앞서 이뤄진 간담회에서 김민석 차관은 “물류센터의 작업이 야간에 이뤄지고, 특히 장마철은 습도가 높아 근로자들이 더위에 쉽게 피로를 느끼고 온열질환자도 더 많이 발생할 수 있다.”고 말하면서, “주요 작업장소마다 온·습도계를 비치하여 체감온도를 상시 측정하고, 냉방 및 환기장치가 충분히 가동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할 경우 많은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화재 예방 노력과 함께 비상구 등 비상대피 조치 상황도 점검하여, 화성 화재사고와 같은 안타까운 사고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 달라.”라고 특별히 강조했다.

고용노동부는 6월부터 8월을 ‘폭염 등 특별대응기간’으로 정하여 건설·물류·유통업 등과 같은 폭염 취약업종과 택배 등 이동근로자를 다수 고용한 사업장을 중심으로 장·차관 등이 매주 1회 이상 직접 현장에 나가 휴식부여, 작업시간 단축 및 작업중지 등 폭염 단계별 대응조치가 현장에서 잘 이행되고 있는지 지도·점검을 하고 있다.


문  의:  직업건강증진팀  박현건(044-202-8891), 한진우(044-202-8895) 


출  처: 고용노동부

첨부파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서울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60, 경일빌딩 305호
Tel : 02-6954-7558 Fax : 02-6954-7559

Copyright ⓒ (주)안전을지키는사람들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로그인 현대이지웹 바로가기
네이버